고객센터
문의 게시판다가오는 그린 에너지 시대에 삶의 질이 풍요로워지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SON 경쟁자' 라멜라, 잔류 가능성↑... 세리에A 오퍼 거절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명배3 작성일21-05-04 06:48 조회3회 댓글0건

본문

[스타뉴스 박수진 기자] 에릭 라멜라. /AFPBBNews=뉴스1 손흥민(28·토트넘)과 같은 포지션으로 경쟁자 관계인 에릭 라멜라(28)가 이탈리아 구단들의 관심에도 팀에 남을 전망이다.

영국 매체 스퍼스웹은 3일(한국시간) "라멜라가 복수의 세리에A 구단들의 관심에도 불구하고 토트넘을 떠날 생각이 없다. 다가오는 시즌 조세 무리뉴(57) 감독 밑에서 아직 할 일이 많다고 믿고 있다"고 이탈리아 스카이스포츠 소속 파브리지오 로마노 기자의 팟캐스트를 인용해 전했다.

2013년 AS로마를 떠나 토트넘 유니폼을 입은 라멜라는 국내 팬들에게 손흥민의 경쟁자로 이름을 알렸다. 최근 라멜라는 지난 2017년 엉덩이 부상으로 인한 수술을 받은 뒤에 계속해서 폼이 떨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자연스럽게 라멜라는 토트넘에서 입지를 잃어갔고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5경기에 나서 2골을 넣었다. 선발 출장은 12차례에 불과했다. 지난 1월 합류한 스티븐 베르바인(23) 역시 라멜라의 이적 가능성을 높였다.

그럼에도 라멜라는 토트넘에서 반등을 꿈꾼다. 로마노 기자는 "라멜라는 여전히 런던 생활을 만족스럽게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라멜라와 토트넘은 오는 2022년 6월 계약이 만료될 예정이다.

박수진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타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호명 : 주식회사 대아전력 | 대표자 : 최훈 | 사업자등록번호 : 131-86-54615 | TEL : 02-996-0304 | FAX : 02-996-0305 | ADD : 서울특별시 도봉구 우이천로 346-9, 3층
E-mail : daeaenergy@naver.com | Copyrightsⓒ2017 주식회사 대아전력 All rights reserved.